게시물 196건
   
'신종 코로나' 첫 확진 이후 오픈 마켓 이용자 크게 늘었다
글쓴이 : 이미지킹 날짜 : 2020-02-07 (금) 09:28 조회 : 29
신종 코로나 확진환자가 처음 발생한 이후 '오픈마켓' 정보량이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감염 우려로 소비자들은 오프라인보다는 온라인에서 생필품이나 필요 물건을 구입하는 것을 선호하고 있다는 의미다.
 
3일 글로벌빅데이터연구소가 개인 의사 피력이 활발한 커뮤니티,트위터,인스타그램,유튜브,페이스북,카카오스토리 등 6개 채널을 대상으로 11번가 G마켓 옥션 위메프 인터파크 쿠팡 티몬 등 7대 오픈마켓의 정보량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밝혔다. 조사기간은 확진환자가 발생한 20일 이전 13일간(1월7~19일)과 20일 이후 13일간(1월20일~2월1일)이다.
 
조사결과 오픈마켓에 대한 정보량은 확진자가 발생하기 전 13일간(1월7~19일) 총 3만8808건의 정보량을 기록했으나 지난 20일 신종 코로나 확진자 발생후 13일간(1월20일~2월1일)에는 4만7970건으로 모두 9162건으로 23.60%나 늘었다.
 
확진자 발생전 13일간 일평균 정보량은 2985.2건, 확진자 발생후 13일간 일평균 오픈 마켓 정보량은 3690.0건이었다. 특히 신종코로나가 본격 확산되기 시작한 최근 5일간(1월28일~2월1일) 일평균 정보량은 4442.8건으로 확진자 발생전 일평균 정보량에 비해 48.82%나 급증했다.
 
연구소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 사태가 장기화하면 오프라인 업체는 물론 자영업자들이 큰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보인다"면서 "정부는 막연한 불안감 차단에 적극 나서는 한편 '신종 코로나' 확산에 대비, 보다 강력하고도 능동적인 대책을 마련함으로써 감염병 조기 진화에 총력을 기울여야할 것"이라고 밝혔다

   

경기북지사 : 경기도 고양시 일산서구 덕이로 10-3, 2G동 201호(덕이동,양우씨네플렉스)
경기남지사 : 경기도 의왕시 이미로 40 인덕원IT밸리 B동 811호
서울지사 : 서울특별시 송파구 백제고분로40길 5-6 B1
부산지사 :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로143번길 24 3층 (우48055)
대 표 자 : 이철승 | 사업자등록번호 : 617-12-77673 |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해운대 0294호
TEL : 1566-7986 | FAX : 051-900-6006 / 031-919-8285
E-mail imagekingcokr@daum.net | imageking7@naver.com |